Skip to content

조회 수 8473 댓글 4
?

단축키

Prev이전 문서

Next다음 문서

크게 작게 위로 아래로 댓글로 가기 인쇄 수정 삭제
?

단축키

Prev이전 문서

Next다음 문서

크게 작게 위로 아래로 댓글로 가기 인쇄 수정 삭제

http://www.yonhapnews.co.kr/bulletin/2013/06/13/0200000000AKR20130613141000055.HTML?from=search


실종 7년을 맞는 장기 미제 사건 중 하나입니다.  현충일에 일어났기 때문에 이 즈음이면 항상 기사가 나옵니다. 카페가 운영되고 있어서 기사로 확인할 수 없는 정보도 많이 공유돼 있습니다. (부서진 상.. 같은)


좀 고약한 사건인 게..


실종자는 날치기를 당해 지갑과 휴대폰을 도난당했습니다. 따라서 연락할 수단이 없는 상태. (이 날치기 범인이 잡혔는지 모르겠네요.)

 

게다가 6월 6일 새벽에서 6월 8일 낮까지 꽤 많은 시간이 지나버렸습니다.

 

또 친구들이 방을 치워버렸죠. (사실 매우 아쉬운 부분입니다. 지구대의 허락 하에 이뤄졌다고는 하지만..)

 

매우 강력한 용의자는 6일 새벽에 실종자를 바래다준 걸로 돼 있는 K씨. K씨는 평소에도 실종자에게 집착을 보였다고 합니다.

 

실제로 많은 사람들이 K씨를 범인으로 지목하고 있으며 단지 물증이 없다, 라고 말하고 있습니다.

 

하지만 경찰이 가장 먼저 의심했겠죠. 마지막 목격자니까요. 여튼 K씨는 거짓말 탐지기도 통과해서 지금은 혐의 자체는 풀린 상태입니다. 하지만 여전히 실종자의 가족들은 최면 수사를 주장하고 있습니다.

 

이 사건에서 꽤 강렬한 포인트는 컴퓨터입니다. '112, 성추행'등을 포털 사이트에서 검색한 기록인데요. 약 2분 정도 검색했고 컴퓨터는 4시 20여 분 정도에 꺼졌습니다.

 

매우 그리기 어려운 사건임에는 틀림없습니다..

 

이런 기사를 쭉 보다보면 안락의자 탐정이 어째서 불가능한지 잘 알 수 있습니다.

 

많은 시간이 흘렀지만 무사히 돌아오길 바랍니다.

 

 

  • 비틀매니아 2013.06.14 16:46
    전 개인적으로 거짓말 탐지기라는 게 신용이 안 가더군요.
  • 사파 2013.06.15 00:27

    검색해 보니 사건 관련 제보, 분석, 카페, TV 프로그램 등 다양하네요. 이런 생각을 해봅니다. 국내에 사설 탐정이 있어 그러한 프로에게 맡겼으면 어땠을런지...부모님이 7년간 딸을 찾기 위해 갖은 노력, 시간, 경비를 들였을텐데 (경찰 말고, 하지만 경찰의 정보를 공유 가능한) 전문 사설 탐정에게 수사를 맡겼으면 뭐가 나왔어도 결론이 나오지 않았을까 싶네요.

  • 히어로 2013.06.18 14:35
    그것이 알고 싶다에서도 한 2~3번은 한거 같은데요. 참...결론이 나야 부모님들도 마음이 편해지실텐데요. 이도저도 아닌 상황이니 안타깝습니다.
  • 오스프리 2013.06.23 03:08
    이 사건 뿐만이 아니라 세상에는 정말 안타까운 미제사건들이 많겠죠.
    겪어보지 않은 스스로도 이렇게나 신경이 쓰이는데, 그 가족들이나 친구들, 관련자들은 얼마나 힘들까요.

    이루어지기 어려운 소망일까요? 세상의 모든 범죄가 없어지길!
?

List of Articles
번호 제목 글쓴이 날짜 조회 수
공지 이곳은 '사건사고'입니다. decca 2003.03.16 4768
53 올해 일어난 사건 중 가장 미스터리한 듯;; decca 2016.09.01 355
52 무선 마이크가 켜져있는 줄 모르고 혼잣말로 범행 시인해서 체포된 살인범 2 Dimetrodon 2015.03.25 844
51 분유통 속 개구리 미스터리. decca 2013.10.04 7131
50 과외 교사 사건 decca 2013.08.08 7356
49 100억 수표 위조 사건 decca 2013.06.28 7332
» 전북대 여대생 실종 사건 4 decca 2013.06.14 8473
47 클리블랜드 감금 사건 1 decca 2013.05.13 9179
46 만삭 아내 의사 남편이 살해 1 키안 2013.04.27 9436
45 잠든 사이 의문의 인출.. ? 5 decca 2013.04.26 31469
44 제가 본 사건 중에 가장 놀랍네요. 3 decca 2005.04.28 11058
43 정말 엽기적인.. decca 2004.12.30 11822
42 아이 이거 안 좋아요. decca 2004.10.29 10343
41 이거 어디 가방 열 수 있겠습니까;; -_- decca 2004.10.28 9819
40 흠.. 지능범이네요. decca 2004.10.14 9893
39 공개수사로 전환됐네요. 사진도 공개됐고.. decca 2004.10.14 11879
38 불특정 다수를 노린 위험한 범죄.. decca 2004.10.04 10663
37 숨진 시각 24시간 이내.. decca 2004.10.04 10112
36 영국에서 한인이 토막살인.. 흠;; 1 decca 2004.06.11 9521
35 왠지.. 뭐랄까;; 멋지다는.. 1 decca 2004.06.09 8583
Board Pagination Prev 1 2 3 Next
/ 3

copyright 1999 - now howmystery.com all right reseved. deccaa@gmail.com / haanakiri@gmail.com

Powered by Xpress Engine / Designed by Sketchbook

sketchbook5, 스케치북5

sketchbook5, 스케치북5

나눔글꼴 설치 안내


이 PC에는 나눔글꼴이 설치되어 있지 않습니다.

이 사이트를 나눔글꼴로 보기 위해서는
나눔글꼴을 설치해야 합니다.

설치 취소