Skip to content

조회 수 9331 댓글 13
?

단축키

Prev이전 문서

Next다음 문서

크게 작게 위로 아래로 댓글로 가기 인쇄
?

단축키

Prev이전 문서

Next다음 문서

크게 작게 위로 아래로 댓글로 가기 인쇄


* 이 집계를 시작한 이래 처음으로 ‘행운 이벤트’의 당첨자가 없었습니다. 아마 공동 수상작들 때문인 듯합니다. 5작품 중에 세 작품을 선택한 분들은 계시나, 1위 두 작품이 포함된 사례가 없었습니다. 준비한 선물은 다른 이벤트에서 반드시 사용하도록 하겠습니다. 

* 작년에 비해 참여자 수가 줄었습니다. 점점 줄고 있는데; 시장 탓인지 사이트 탓인지 열혈 분석 중입니다!;

* 참여해주신 모든 분들께 진심으로 감사드립니다. 올해도 함께해주셔서 영광입니다.

* 이 글은 출처만 표시해주시면 얼마든지 퍼가도 좋습니다.

* 데이터 집계는 작년에 이어 하나기리님이 도와주셨습니다. 감사합니다.



하우미스터리(howmystery.com) 선정 2013년 올해의 추리소설

집계기간 : 2014년 1월 1일 - 2014년 2월 3일

참여자 수 : 41 (유효 댓글만 추린 결과입니다)

방식 : 1인 3권 추천, 디자인 1권 추천


1위 14표

<64> 요코야마 히데오, 검은 숲

http://www.aladin.co.kr/shop/wproduct.aspx?ISBN=8952768884


<살의의 쐐기> 에드 맥베인, 피니스 아프리카에

http://www.aladin.co.kr/shop/wproduct.aspx?ISBN=8996655759


(개인적으로는 사연이 많은 책이긴 합니다만..) <64>는 손가락으로 구멍을 막았다가 한 번에 터뜨리는 주사기 같은 작품입니다. 평생 글을 썼던 사람이 지병으로 장기간 펜을 놓았다가 ‘마침내’ 발표한 작품이죠. 현기증이 느껴질 만큼 에너지가 응축돼 있다고 할까요. 요코야마 히데오로서는 분명히 최고작입니다.

구 동서에서 출간됐던 <살의의 쐐기>가 이렇게 금의환향하다니 무척 기쁩니다. 길고 긴 87분서 시리즈가 모두 출간되길 바랍니다. 이 작품은 공간의 배치, 사건의 전개, 캐릭터의 조명 등 모든 면에서 모범이 될 만한 작품입니다. 물론 재미있고요.


아무튼 두 분 축하드립니다. 


3위 6표

<나를 찾아줘> 길리언 플린, 푸른숲

http://www.aladin.co.kr/shop/wproduct.aspx?ISBN=8971848723


<레드 브레스트> 요 네스뵈, 비채

http://www.aladin.co.kr/shop/wproduct.aspx?ISBN=8994343997


<작자미상, 미스터리 작가가 읽는 책> 미쓰다 신조, 한스미디어

http://www.aladin.co.kr/shop/wproduct.aspx?ISBN=8959755230


아마 영화를 기점으로 다시 부각될 만한 독기 어린 작품 <나를 찾아줘>, 북유럽이 아니라 전 세계의 블루칩이 된 요 네스뵈의 <레드 브레스트>, 미스터리와 호러는 어떻게 결합되는가, 에 대한 모범적인 사례인 <작자미상>이 공동 3위에 올랐습니다.


세 분도 축하드려요~


아래는 나머지 순위입니다.


6위 5표

<채텀 스쿨 어페어> 토머스 H. 쿡, 알에이치코리아


7위 4표

<그림자라면 지긋지긋해> 앨런 브래들리, 문학동네

<비블리아 고서당 사건수첩> 미카미 엔, 디앤씨미디어


9위 3표

<데드맨> 가와이 간지, 작가정신

<브라더> 나혁진, 북퀘스트

<빙과> 요네자와 호노부, 엘릭시르

<셜록 미스터리> J.M. 에르, 단숨

<제이컵을 위하여> 윌리엄 랜데이, 검은숲


14위 2표

<검정고양이의 산책 혹은 미학강의> 모리 아키마로, 포레

<궁극의 아이> 장용민, 엘릭시르

<그녀가 죽은 밤> 니시자와 야스히코, 한스미디어

<대실 해밋> 대실 해밋, 현대문학

<마루타마치 르부아> 마도이 반, 파우스트박스

<미즈치처럼 가라앉는 것> 미쓰다 신조, 비채

<세계 추리소설 걸작선> 한스미디어

<스마일리의 사람들> 존 르 카레, 알에이치코리아

<안녕, 긴 잠이여> 하라 료, 비채

<일곱 번 죽은 남자> 니시자와 야스히코, 북로드


이하 1표

<겨자 빠진 훈제 청어의 맛> 앨런 브래들리, 문학동네

<교환살인에는 어울리지 않는 밤> 히가시가와 도쿠야, 지식여행

<난징의 악마> 모 헤이더, 펄스

<다크 플레이스> 길리언 플린, 푸른숲

<루나의 예언> 프레데릭 르누아르, 창해

<만능감정사 Q의 사건수첩> 마츠오카 케이스케, 노블엔진팝

<모래그릇> 마쓰모토 세이초, 문학동네

<북의 유즈루, 저녁 하늘을 나는 학> 시마다 소지, 검은숲

<불안한 남자> 헨닝 만켈, 곰

<붉은 낙엽> 토머스 H. 쿡, 고려원북스

<선암여고 탐정단 : 방과 후의 미스터리> 박하익, 황금가지

<성스러운 살인> 엘리자베스 조지, 현대문학

<사악한 늑대> 넬레 노이하우스, 북로드

<살인의 사계절 : 한겨울의 제물> 몬스 칼렌토프트, 문학수첩

<시리얼리스트> 데이비드 고든, 검은숲

<실업자> 피에르 르메트르, 다산책방

<아이언 하우스> 존 하트, 알에이치코리아

<오시리스의 눈> 리처드 오스틴 프리먼, 엘릭시르

<육화의 용사 1> 야마가타 이시오, 학산문화사

<장한가> 하세 세이슈, 북홀릭

<주석 달린 셜록 홈즈> 현대문학

<지푸라기라도 잡고 싶은 짐승들> 소네 케이스케, 북홀릭

<킹을 찾아라> 노리즈키 린타로, 엘릭시르

<킹의 몸값> 에드 맥베인, 피니스 아프리카에

<트러스트 유어 아이즈> 린우드 바클레이, 해문출판사

<허구추리> 시로다이라 쿄, 디앤씨미디어

<화형법정> 존 딕슨 카, 엘릭시르

<HQ 해리 쿼버트 사건의 진실> 조엘 디케르, 문학동네

<Q&A> 온다 리쿠, 비채



베스트 커버 디자인



설문 참여자들에게 2013년은 디자인에 한해서는 통계치의 의의를 부여할 수 없을 만큼 인상적이 작품이 없었던 한해였던 것 같습니다. 그래서 대부분 만족스러운 내용 때문에 예뻐 보이는 책을 선정해주셨는데요. 2014년에는 압도적인 표를 얻을 수 있는 멋진 디자인이 나오길 기대하겠습니다. 


3표

소실점의 적절한 성공 사례 <허구추리> 

http://www.aladin.co.kr/shop/wproduct.aspx?ISBN=8926794148


두 권이 손을 맞잡는 <작자미상, 미스터리 작가가 읽는 책> 

http://www.aladin.co.kr/shop/wproduct.aspx?ISBN=8959755230


핸디한 판형, 안정적인 시리즈의 전개 <87분서 시리즈> 

http://www.aladin.co.kr/search/wsearchresult.aspx?SearchTarget=Book&SearchWord=87%BA%D0%BC%AD&x=0&y=0


2표

<64>

<붉은 낙엽>

<비블리아 고서당 사건수첩>

<빙과> 고전부시리즈

<오시리스의 눈>

<지푸라기라도 잡고 싶은 짐승들>


1표

<검정고양이의 산책 혹은 미학강의>

<구석의 노인 사건집>

<그리고 숙청의 문을>

<능숙한 솜씨>

<대니얼 헤이스, 두 번 죽다>

<레드브레스트>

<마루타마치 르부아>

<망향>

<미소짓는 사람>

<사악한 늑대>

<셜록 미스터리>

<아이스>

<안녕, 긴 잠이여>

<엿보기 탐의 집에 어서오세요>

<진상>

<채텀 스쿨 어페어>

<L.A 컨피덴셜>


기권 3표;

  • 비틀매니아 2014.02.05 10:05
    수고 많으셨습니다.

    올해는 공동 순위가 참 많네요. 뭔가 독보적으로 확 튀어오르는 작품이 없었던 것 같기도 하고....1위 작품마저 공동이니 말이죠. 내년 투표는 어떤 양상일지 기대됩니다. 소실점의 적절한 성공사례라는 허구추리 표지 설명이 재밌네요.^ ^
  • 롤링롤링 2014.02.05 10:14

    저... 1위 두 작품 썼었는데요... <64>랑 <살인의 쐐기>랑..... 힝;;

    (저 말고 다른 분도 있는 것 같은데요??)

  • 하나기리 2014.02.05 10:33

    안녕하세요! 저 문구의 뜻은 순위권의 5작품 중에서 세 작품을 선택한 분은 계시나 그 중에 1위 두 권을 선택한 분은 없었다는 이야기입니다. 롤링롤링님을 비롯 몇 분들께서 1위의 두 작품을 선택하셨지만 나머지 한 권이 순위권 밖이었어요. 이전처럼 상위권 3작품을 맞춘 분이 당첨자가 되었겠지만 이번에는 1위가 공동 수상작이므로 1위 두 작품과 3위 중에서 한 작품을 선택한 분을 뽑으려 했으나 그 대상자가 없었습니다. 이 점 양해부탁드립니다. 

  • 롤링롤링 2014.02.05 10:42
    아, 그런 의미였군요. 역시 작년에 쏟아진 작품들이 고루 다 좋았기 때문일까요? 동률을 기록한 작품들도 꽤 있고, 더군다나 표지 디자인 쪽에서도 비슷한 생각을 갖고 계신 분들도 많네요ㅎㅎ
  • maettugi 2014.02.05 10:51

    수고하셨습니다. 저도 뽑은 <살의의 쐐기>가 1위라니 더욱 기쁘네요. <64>도 꼭 읽어봐야겠어요.

  • adiosmylovely 2014.02.06 02:37
    올해는 목표한 권수를 꼭 채워 떳떳하게(?) 표를 행사하는 유권자가 되도록 노력 하겠습니다.
  • 사파 2014.02.06 08:31
    집계 잘 봤습니다. 상위권에 랭크된 책中 미독한 책은 관심 좀 가져야겠네요.
  • 문수 2014.02.06 09:29
    수고 많으셨습니다. 64와 살의의쐐기를 읽어보려고합니다.
  • 핫키드 2014.02.06 14:48
    수고하셨습니다..^^
  • 황당당근 2014.02.06 21:34
    수고하셨습니다. 이 리스트는 책을 고를 때 염두에 두어야겠습니다.
  • decca 2014.02.06 22:32
    비록 참여자 수가 많진 않지만, 가장 막강한 리스트라고 생각됩니다. 다들 독서하실 때 많이 참고해주세요~ 그리고 다들 감사드립니다~
  • 그리움마다 2014.02.11 10:48
    고생하셨습니다.. 책읽기에 참조하겠습니다.^^...ㅋㅋㅋ
  • 프랭보우 2014.02.11 11:48
    수고 많으셨습니다.. 올해는 정말 처음 본 책이 많네요... 일에 치여서 책도 제대로 못읽는 신세
?

List of Articles
번호 제목 날짜 조회 수
공지 2016년, 하우미스터리 선정 올해의 미스터리 8 2017.02.13 3177
공지 [이벤트_종료] 2016년 올해의 미스터리 추천~~ 48 file 2017.01.01 2404
공지 [공지] 이벤트 참여 권한 변경 및 정족수 생성 2016.09.09 304
공지 [이벤트-종료] 2015년 올해의 추리소설 추천 이벤트! 40 file 2015.12.28 2697
공지 로그인 유지(로그인 풀림 현상) 2015.10.07 526
공지 2014년, 하우미스터리 선정 올해의 추리소설 12 2015.02.11 6696
공지 [공지] 회원 가입이 되지 않는 오류 및 이벤트 참여 3 2014.09.19 2083
공지 게시글에 사진 넣는 법 1 file 2014.08.05 2387
» 2013년 하우미스터리 선정, 올해의 추리소설 13 2014.02.05 9331
공지 [이벤트-종료] 2013년 올해의 추리소설 추천 이벤트! 44 file 2014.01.01 7904
144 하우미스터리선정, 2009년 올해의 추리소설! 13 2010.02.03 19640
143 2012년 하우미스터리 선정, 올해의 추리소설! 8 file 2013.02.04 15000
142 하우미 2013년 상반기 중으로 문 닫습니다. 10 2013.04.01 14401
141 하우미 재개장 및 임시 폐쇄 안내 12 2013.04.11 14070
140 2009년 정모 공지 완료!_ 10월 16일 ver 2.0 29 2009.09.03 13842
139 하우미스터리 선정, 2010년 올해의 추리소설!!! 8 2011.02.06 13723
138 <안내> 하우미스터리닷컴 사이트맵!!! 2004.04.13 13677
137 하우미스터리 선정, 2011년 올해의 추리소설!!! 10 2012.02.02 12885
136 2011년 올해의 추리소설 추천 이벤트!!!(종료) 70 file 2011.12.27 12559
135 하우미 회원정리 안내 2013.03.22 12480
134 2010년 올해의 추리소설 추천 이벤트! (종료) 69 file 2010.11.15 11894
133 제1회 독자 미스터리 대상(MFA) 투표 결과! 12 2007.03.05 10315
132 [종료] 하우미스터리 선정, 2012년 올해의 추리소설! 48 file 2012.12.26 10091
131 [복구] howmystery.com 추천 미스터리 42선 5 2007.12.25 9912
130 광고봇 가입 방지 기능 추가됐습니다. 10 2010.01.22 9074
129 2013년 4월 20일 하우미 그랜드 오픈!!! 36 2013.04.19 8713
128 <font color=blue><b>혹 회원분 중에 웹사이트 능력자 분 계신지요?</b></f> 5 2010.01.13 8710
127 벙개 칩니다. 2월 4일 목요일 5 2010.01.26 8676
126 howmystery.com 이용하시기 전. 2003.03.13 8133
목록
Board Pagination Prev 1 2 3 4 5 6 7 8 Next
/ 8

copyright 1999 - now howmystery.com all right reseved. deccaa@gmail.com / haanakiri@gmail.com

Powered by Xpress Engine / Designed by Sketchbook

sketchbook5, 스케치북5

sketchbook5, 스케치북5

나눔글꼴 설치 안내


이 PC에는 나눔글꼴이 설치되어 있지 않습니다.

이 사이트를 나눔글꼴로 보기 위해서는
나눔글꼴을 설치해야 합니다.

설치 취소