Skip to content

국내발간
2018.01.13 08:55

달의 영휴 - 사토 쇼고

조회 수 168 댓글 0
?

단축키

Prev이전 문서

Next다음 문서

크게 작게 위로 아래로 댓글로 가기 인쇄
?

단축키

Prev이전 문서

Next다음 문서

크게 작게 위로 아래로 댓글로 가기 인쇄

책 소개를 보니 감동을 주는 책이었던 것 같은데, 주인공과 그 외 등장인물 누구에게도 감정적으로 연결되었던 점이 전혀 없었기 때문인지 읽는 내내 많은 면에서 공감하지 못했다. 책에 따르면 최초의 남녀가 죽을 때 하느님은 둘 중 하나의 방법을 선택할 기회를 준다고 한다. 전설이지만 첫 번째는 나무처럼 죽어서 뒤에 자손을 남기는 방법이고 두 번째는 달처럼 죽었다가도 몇 번이고 다시 태어나는 방법이다. 그리고 이 책은 후자에 해당하는, 다시 말하자면 '환생'을 통해 진정한 사랑을 찾는다는 이야기다.


이야기는 현재와 과거가 교차되며 진행된다. 오전 11시, 주인공 남자 '오사나이'는 한 여자아이와 그녀의 어머니를 만나러 간다. 같이 만나기로 한 '미스미' 군은 약속 장소에 나타나지 않았다. 뜬금없이 세 명의 만남으로 시작한 이야기는 뒤의 '루리'라는 여자아이의 묘사에서 이 기이한 만남에 대한 궁금증을 더한다. 일곱 살 답지 않게 성인 여자처럼 다리를 꼬며 앉은 모습은 조숙해 보이고, 그 모습으로 당돌하다가도 천진난만한 표정을 짓는 아이는 오사나이의 갈피를 잡지 못하게 한다.


루리는 자신이 오사나이의 죽은 딸이라고 말한다. 환생이라고. 옆에 앉은 아이의 어머니는 놀라지도 않는다. 15년 전, 오사나이는 불의의 사고로 아내와 아이를 잃었다. 딸의 이름 또한 '루리'였다. 하나둘씩 아이는 그도 미처 기억하지 못하는 옛이야기를 하기 시작한다. 여기서 장면은 과거로 돌아가 이야기를 통해 독자의 궁금증을 풀어 주다가도 다시 현재로 돌아와 셋의 대화에서 또 다른 궁금증을 유발한다. 정말 이 아이는 누구일까. 이렇게 이야기는 한 겹씩 한 겹씩 벗겨지며 천천히 진실을 향해 간다.


마지막에 이르러 밝혀진 진실에 많은 사람들은 눈물을 흘렸다고 한다. 앞서도 말했다시피 여러 면에서 공감하지 못한 나는 이제야 책을 덮을 수 있다는 안도감만 느꼈을 뿐이다. 사랑이란 이름 아래 모든 게 정당화되었던 이야기다. 이 책을 읽고 난 후 느꼈던 점을 한두 줄로 요약하자면, 나는 루리가 이기적이라고 생각하며 여기에 나오는 몇몇 관계들은 조금 이상하다고 느낀다. 분명 이 책에서 좋았던 점도 존재한다. 그러나 개인적으로는 많은 아쉬움이 남는 작품으로만 기억될 듯하다.

?

List of Articles
번호 분류 제목 글쓴이 날짜 조회 수
3930 공지사항 엘러리 퀸이 만든 추리소설 평가 조견표입니다. 1 decca 2003.04.09 11043
3929 국내발간 gongjung님의 감상문 '0시를 향하여' 1 decca 2003.03.21 7266
3928 국내발간 품평, 모르그가의 살인사건 1 decca 2003.04.09 6944
3927 국내발간 셜록 홈즈 전집, 아서 코넌 도일 file decca 2003.03.24 6926
3926 국내발간 아주 손쉬운 일, 빌 프론지니(단편) decca 2003.03.31 6580
3925 국내발간 품평, 화형법정 decca 2003.04.11 6549
3924 국내발간 여덟 편의 한국 단편 decca 2003.03.25 6238
3923 국내미발간 치은님이 올려주신 '적미망인 살인사건' decca 2003.03.21 6089
3922 국내발간 피안님이 올려주신 시귀 추천문 7 decca 2003.03.21 6036
3921 국내미발간 치은님이 올려주신 '목요일의 남자' 2 decca 2003.03.21 5580
3920 국내발간 뇌남, 슈도 우리오 decca 2003.04.30 5557
3919 국내발간 품평 열쇠없는 집 3 poirot 2003.05.28 5303
3918 국내발간 품평 비숍살인사건 名De_P&Q 2003.08.11 4859
3917 국내발간 품평 탐정을 찾아라 5 poirot 2003.06.07 4848
3916 국내발간 품평 다섯번째 여자 poirot 2003.06.03 4754
3915 국내발간 품평 모자수집광 사건 2 名De_P&Q 2003.08.29 4666
3914 국내발간 히스토리언, 엘리자베스 코스토바 3 decca 2006.02.07 4608
3913 국내발간 품평 호그 연속살인 poirot 2003.06.15 4590
3912 국내발간 아비코 다케마루 : 살육에 이르는 병 (스포有) 4 file 프린 2014.02.05 4510
3911 국내발간 다크 플레이스 - 길리언 플린 1 행인 2013.07.22 4498
Board Pagination Prev 1 2 3 4 5 6 7 8 9 10 ... 197 Next
/ 197

copyright 1999 - now howmystery.com all right reseved. deccaa@gmail.com / haanakiri@gmail.com

Powered by Xpress Engine / Designed by Sketchbook

sketchbook5, 스케치북5

sketchbook5, 스케치북5

나눔글꼴 설치 안내


이 PC에는 나눔글꼴이 설치되어 있지 않습니다.

이 사이트를 나눔글꼴로 보기 위해서는
나눔글꼴을 설치해야 합니다.

설치 취소